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송중기, 태고의 땅 '아스'를 질주하는 스틸컷 공개

기사입력 2019.04.17
  • 사진 제공=tvN
    ▲ 사진 제공=tvN

    tvN '아스달 연대기' 송중기의 스틸컷이 공개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는 태고의 땅 '아스'에서 서로 다른 전설을 써가는 영웅들의 운명적 이야기를 담는다.

    ‘태양의 후예’ 이후 3년여 만에 안방극장으로 복귀하는 송중기는 '아스달 연대기'에서 부족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은섬 역을 맡았다. 공개된 사진에서 송중기는 말 위에 올라 질주를 벌이는 은섬의 자태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자연스럽게 흐트러진 헤어스타일에 가죽을 이어 붙인 의복, 양 손에 장갑처럼 휘감아 덧 댄 천 등 머리부터 발끝까지 고대에서 살고 있는 은섬으로 완벽하게 변신했다.

  • 사진 제공=tvN
    ▲ 사진 제공=tvN

    더욱이 송중기는 말의 머리를 쓰다듬으며 다정한 눈빛을 드리우는가 하면, 말에서 떨어지지 않으려는 듯 긴장감이 역력한 모습으로 극과 극 눈빛을 표현, 시선을 압도하고 있다. 여기에 울창한 숲을 말을 타고 질주하는 송중기의 의미심장한 눈빛이 더해지면서 은섬 역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아스달 연대기'를 집필한 김영현, 박상연 작가는 은섬 역에 송중기를 캐스팅 한 이유를 전하며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송중기와 '뿌리 깊은 나무'에 이어 두 번째로 작업을 진행하는 두 작가는 "몇 년 전 송중기에 대해 '감정적으로 폭발할 때도 이성적인 날이 서 있다'라고 평한 적이 있다"면서 "송중기는 서로 모순되어 양립할 수 없는 두 가지가 공존하는 배우다. 그래서 우리는 이 배우를 사랑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순진무구한 얼굴로 원초적인 반응과 원초적인 질문을 뱉어내는 은섬의 모습은 드라마에서 송중기가 해야 할 가장 중요한 역할이다"라고 밝혔다.

  • ▲ tvN <아스달 연대기> 첫 티저 최초 공개!

    제작진은 "‘아스달 연대기’에서 송중기가 아닌 은섬은 생각할 수 없을 정도로 싱크로율이 최고"라며 "대한민국 최초로 선보이는 고대문명 속에서 상상 속의 모습을 현실로 그려내 줄 송중기의 폭발적인 열연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는 ‘자백’ 후속으로 오는 6월 첫 방송된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