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뉴스

르노삼성, 차 안에서 주문부터 상품 수령까지 가능한 '인카페이먼트' 도입

기사입력 2021.06.11
  • 인카페이먼트 /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 인카페이먼트 /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르노삼성자동차(이하 르노삼성)가 상품 구매에서 수령까지 차량 안에서 진행할 수 있는 간편 결제 시스템 '인카페이먼트(In-Car Payment)'를 업계 최초로 도입했다고 11일 밝혔다.

    르노삼성은 모빌리티 커머스 플랫폼 스타트업인 '오윈'과 업무협약(MOU)을 맺고 이달 초 출시한 2022년형 XM3에 인카페이먼트 서비스를 처음 적용했다.

    XM3 고객은 인카페이먼트 서비스를 이용해 편의점, 주유소, 카페, 식당 등에서 판매하는 상품을 차량 안에서 주문하고 결제할 수 있다. 이번에 도입한 인카페이먼트는 국내 최초로 차량에서 식음료를 결제하고 수령까지 가능하도록 해, 더욱 진화된 언택트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점이 특징이다.

  • 르노삼성, 2022년형 XM3 /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 르노삼성, 2022년형 XM3 /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편의점의 경우 7월 중에 전국 1000여개 CU 편의점에서부터 인카페이먼트를 이용할 수 있다. 차량에서 인카페이먼트로 구매 가능한 편의점 상품들을 선택해 결제를 마치면 편의점 도착 후 차량에서 내리지 않고도 구매한 물품을 전달 받을 수 있다. 주문 가능한 편의점 수와 상품의 종류도 계속 확대해 갈 방침이다.

    GS칼텍스 주유소 등에서 주유 서비스를 받을 때도 인카페이먼트를 이용할 수 있다. 유종을 선택하고 결제를 마치면, 사전에 주유기 번호를 선택할 필요 없이 차량과 주유기가 주유량과 결제 정보를 통신으로 교환하게 된다. 비대면 주유 서비스는 현재 전국 380개 GS칼텍스 주유소에서 이용 가능하며 올해 연말까지 대상 주유소를 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인카페이먼트는 차량 안에서 주문과 상품 수령을 할 수 있는 커피숍과 식당도 더욱 늘려갈 예정이다. 주차장 결제와 전기차 충전 결제를 비롯해 서비스 범위를 계속 확대할 계획이다.

    르노삼성 김태준 영업마케팅본부장은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커머스 시장에 발을 맞추기 위해 모빌리티 서비스에도 다양한 시도가 필요하다"며, "고객들이 르노삼성과 함께 더욱 편안하고 다양한 드라이빙을 경험할 수 있도록 인카페이먼트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