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계동향

한 자녀 가정의 증가, 아동용 명품 판매량 112% 증가

기사입력 2021.06.10
  • 명품 소비가 증가하면서 키즈 명품 판매량도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머스트잇이 지난 3월부터 5월까지의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키즈 카테고리 상품의 합산 판매량이 2020년 동기 대비 112% 증가했다고 밝혔다. 해당 기간 의류 품목의 판매량 증가율은 126%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으며, 신발 품목(97%)과 액세서리 품목(48%)도 뚜렷하게 증가해 키즈 명품 시장의 성장세를 증명했다. 또 올해 3월부터 5월 기준 가장 많이 판매된 품목은 의류, 신발, 액세서리, 유아동용품, 토이 순으로 나타났다.

    머스트잇은 올봄부터 등원 및 등교가 재개되고, 날씨가 따뜻해지면서 야외 활동이 늘어난 것이 키즈 카테고리에 대한 수요가 증가한 원인으로 분석했다. 또 한 자녀 가정의 증가로 가치 소비의 대상이 자녀, 손주 등으로 확대된 것으로 이 같은 현상의 주요한 이유 중 하나로 꼽았다.

  • 사진 제공=머스트잇
    ▲ 사진 제공=머스트잇

    키즈 카테고리 내 인기 브랜드 목록에는 심플한 디자인에 나침반 와펜이 돋보이는 스톤아일랜드와 뛰어난 내구성으로 인정받는 몽클레어가 상위권을 차지했다. 데일리 아이템으로 활용하기 좋은 랄프로렌과 클래식 감성의 대표주자 버버리도 나란히 순위권에 올랐다. 인기 상품으로는 랄프로렌의 보이즈 로고 반팔 티셔츠와 몽클레어의 21SS 키즈 로고 반팔 티셔츠가 고객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머스트잇 관계자는 “높은 만족도를 느끼는 상품에 대한 구매를 망설이지 않는 세대가 부모가 되면서, 가치 소비에 대한 기준도 자녀까지 확대되는 추세다”라며 “새로운 시대에 새로운 소비 스타일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머스트잇도 관련 상품 구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