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gital Health

용인세브란스병원, 덴마크 의료시설 개혁사업에 스마트병원 사례기관으로 소개

기사입력 2021.02.18
  • 용인세브란스병원이 덴마크 의료시설 개혁사업에 스마트병원 사례기관으로 소개됐다.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은 주한 덴마크대사관과 덴마크 의료시설 개혁사업인 ‘Super Hospital Project’ 관련 온라인 협력 회의를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 용인세브란스병원과 주한 덴마크대사관의 ‘의료시설 개혁사업’ 온라인 협력 회의 모습 /사진 제공=용인세브란스병원
    ▲ 용인세브란스병원과 주한 덴마크대사관의 ‘의료시설 개혁사업’ 온라인 협력 회의 모습 /사진 제공=용인세브란스병원

    덴마크에서 진행 중인 ‘Super Hospital Project’는 덴마크 내 16개 의료 기관에 대한 스마트 의료 기술 및 인프라 구축 투자 사업이다. 본 프로젝트는 빠르고 정확한 진단을 통해 입원일과 재입원 감축 및 외래진료 개선 등을 목적으로 하며, 지속 가능한 병원 건립과 친환경 조달(Green Procurement)에 투자할 수 있는 기회로도 평가받는다.

    덴마크대사관은 보건복지부와 디지털 뉴딜 관련 정보를 공유하던 중 디지털 혁신 병원인 용인세브란스병원의 스마트 감염관리 시스템에 대해 알게 돼 면담을 요청했다. 이날 회의에서 주한 덴마크대사관은 덴마크의 ‘Super Hospital Project’를 소개했으며, 용인세브란스병원은 스마트병원 및 스마트 감염관리 시스템에 관한 정보를 공유했다.

    용인세브란스병원은 선진적인 스마트병원 시스템으로 대한민국 디지털혁신대상 과기부장관상 수상, 보건복지부 스마트병원 선도모델 지원사업 선정 등을 이뤘으며, 국제 무대에서도 디지털 혁신성을 인정받아 한-영 디지털 헬스케어 웨비나, 시카고대학병원 건립위원회와의 협력 미팅 등을 진행했다.

    용인세브란스병원과 주한 덴마크대사관은 향후 세미나, 워크샵, 포럼 등을 개최해 스마트 의료 시스템 관련 기술 교류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