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원진아 "로운, 매회 '엔딩요정'"

기사입력 2021.01.18
  •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JTBC 제공
    ▲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JTBC 제공
    로운이 '엔딩 요정'으로 꼽혔다.

    18일 오후 JTBC 새 월화드라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극본 채윤, 연출 이동윤)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려 이동윤 감독을 비롯해 원진아, 로운, 이현욱, 이주빈이 참석했다.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는 화장품 브랜드 '끌라르' 마케팅팀의 프로페셔널 선배 윤송아(원진아)와 그녀를 짝사랑하는 후배 채현승(로운)의 이야기로, 나도 모르게 시작된 로맨스를 담은 드라마다.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는 매회 감성적인 대사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원진아는 "현승이가 엔딩 요정이다. 그 대사들을 묶어서 엔딩대사집을 만들어도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로운은 "연기를 하면서 참 좋은 게 저를 알아가는 과정인 것 같다"며 "제 대사 중에 가장 임팩트가 강한 건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다"라고 말했다.

    감정을 담아 대사를 해달라는 MC 김지민의 부탁에 로운은 부끄러움을 무릅쓰고 카메라와 아이컨택을 하며 달달한 멘트를 날렸다. 이를 본 이동윤 감독은 "처음부터 저 대사뿐만 아니라 초반의 몇 대사에 고민을 많이 했다. 배우도 그랬을 텐데 잘 소화해줬다"며 만족해했다.

    한편, JTBC 새 월화드라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는 오늘(18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