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bot

송파구, 재활용 자동 분류·수거 'AI 순환자원 회수 로봇' 운영

기사입력 2021.01.14
  • 송파구가 자원순환에 대한 관심 제고와 재활용 활성화를 위해 캔과 페트병을 자동으로 분류해 수거하는 '인공지능(AI) 순환자원 회수 로봇'을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 인공지능(AI) 순환자원 회수 로봇 / 송파구 제공
    ▲ 인공지능(AI) 순환자원 회수 로봇 / 송파구 제공

    AI 순환자원 회수 로봇은 AI를 기반으로 한 복합적 물체 인식 알고리즘을 통해 캔과 페트병을 자동으로 선별한 후 압축 보관하는 기기이다. 이용자에게는 현금화할 수 있는 포인트를 제공해 어렵지 않게 자원순환에 동참할 수 있게 한다.

    깨끗이 씻은 캔과 페트병을 투입하고 휴대전화 번호만 입력하면 페트병에는 5포인트, 캔에는 7포인트가 적립된다. 1인당 1일 최대 200개까지 투입이 가능하다. 2000포인트 이상부터는 수퍼빈 홈페이지 회원가입 후 계좌 환급을 받을 수 있다.

    구는 AI 순환자원 회수 로봇을 올해 1월부터 석촌호수 아뜰리에 화장실과 문정동 소리공원에 각 1대를 설치해 운영한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AI 기기 도입을 통해 재활용 가능 자원의 회수율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올바르게 폐자원을 분리 배출하면서 포인트를 쌓아 보상도 받다 보면 쓰레기도 줄이고 자원순환의 중요성을 더 많은 분이 인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