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엑소 디오 팬클럽, 소아암 백혈병 어린이 위해 1700만원 기부

기사입력 2021.01.13
  • 엑소 디오 팬클럽, 기부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DB, 한국소아암재단 제공
    ▲ 엑소 디오 팬클럽, 기부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DB, 한국소아암재단 제공
    엑소 디오(도경수)의 팬클럽이 선한 영향력을 전파했다.

    지난 12일 팬클럽 'D.O.경수다움' 측이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도경수 군의 29번째 생일을 맞아 (재)한국소아암재단(이사장 이성희)에 소아암 백혈병 어린이를 위한 사랑의 성금 1700만 원을 후원했다"고 밝혔다.

    이어 "일반인들에게는 건강한 생활이 일상인 반면 소아암을 앓고 있는 어린이들이 자력으로 건강할 수 없는 여건에 마음이 아프다. 도경수 군이 18개월의 군 복무를 훌륭히 마치고 건강히 다녀온 것같이 힘든 병마와 싸우고 있는 어린이들도 희망을 갖고 힘을 내어 회복하길 간절히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 이에 (재)한국소아암재단은 "투병 중인 어린이들을 위해 언제나 함께해 주시는 엑소 디오(도경수) 님과 팬클럽 'D.O.경수다움' 회원분들께 감사를 드린다. 꾸준한 선행은 소아암 백혈병 어린이들에게 전달되어 투병생활에 큰 힘과 용기가 될 것"이라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특히 엑소 디오 팬클럽(D.O.경수다움)은 이날 사랑의 성금 외에도 기부를 비롯한 다양한 선행을 지속해오며 스타와 함께하는 선한 영향력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해인 2020년 한 해 동안 소아암 백혈병 어린이들을 위한 성금 기부와 더불어 신생아살리기캠페인 모자뜨기, 코로나19 극복 기부, 수해 이웃 돕기, 소아암재단 정기 기부 등 다양하고 의미 있는 지속적 나눔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