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영상] 방탄소년단 뷔 "번아웃 많이 겪어…지금은 감정을 노래에 풀면서 이겨낸다"

기사입력 2020.11.20
  • 방탄소년단 기자간담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 방탄소년단 기자간담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방탄소년단 뷔가 '번아웃 증후군'을 겪었던 경험에 대해 솔직히 털어놨다.

    20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는 새 앨범 'BE'(Deluxe Edition)을 발매하는 방탄소년단의 글로벌 기자간담회가 개최됐다.

    이번 앨범은 지난 활동곡 'Dynamite'가 빌보드 핫100 1위를 차지한 이후 처음으로 발매하는 만큼, 많은 화제를 모았다. 방탄소년단은 이를 비롯해 세계적인 성과들을 이뤄가고 있기에 항상 '방탄소년단의 향후'는 어떨까 궁금증을 자아내기도 한다. 하지만 이러한 성과 뒤에는 분명 힘든 시간도 있었다.

  • ▲ BTS(방탄소년단) '뷔·정국·지민 막내라인이 말하는 "BTS의 번아웃"
    번아웃 증후군에 대한 질문에 뷔는 "솔직히 굉장히 많이 겼었다. 어떠한 감정인지 잘 알고 있고, 되게 많이 느꼈다"라며 "예전에는 곧이곧대로 그러한 번아웃을 겪어서 심리적으로 힘들었다. 요즘에는 스스로 성장한 것을 느낀 부분이 이러한 감정을 곡으로 쓴다. 성취감도 느끼고 곡이 좋으면 짜릿함도 있다. 그러한 것들로 이겨낸다"라고 답했다.

    이어 "요즘에는 그래서 느낌이 올 때 곡을 쓰려고 하는데, 사실 다른 완벽하게 곡 작업하는 멤버들처럼은 어렵겠지만, 제 모든 가사나 감정을 노래에 풀이하면서 괜찮아지는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오늘(20일) 오후 2시 베일을 벗은 방탄소년단 새 앨범 'BE'는 '-이다', '존재하다'라는 뜻으로, 형태를 규정하지 않고 열린 의미를 가진 단어다. 지금 이 순간, 방탄소년단이 느끼는 감정과 생각, 그리고 앞으로 계속 살아가야하는 '우리'라는 존재에 관한 이야기를 담아낸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