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방송

‘아이랜드’ 최종 7인, ‘ENHYPEN(엔하이픈)’으로 연내 데뷔 확정

기사입력 2020.09.19
  • Mnet ‘I-LAND(이하 ‘아이랜드’)’의 최종 생존 7인의 아이랜더가 팀명 ‘ENHYPEN’(엔하이픈)으로 올해 데뷔한다.

    지난 18일 방송된 ‘아이랜드’ 최종회에서는 글로벌 시청자 투표와 프로듀서의 선택으로 7명의 데뷔 멤버가 확정됐다. 희승, 제이, 제이크, 성훈, 선우, 정원, 니키가 데뷔의 기쁨을 안은 것. 이들은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다국적 멤버들로, 글로벌 팬들의 응원을 발판 삼아 연내 데뷔를 목표로 한다.

  • 사진 제공=빌리프랩
    ▲ 사진 제공=빌리프랩

    ‘ENHYPEN’은 붙임 기호 ‘하이픈’이 뜻하는 것처럼, 서로 다른 7명의 소년들이 ‘연결되어’ 서로를 발견하고 함께 성장한다는 의미다. 또한, 음악을 통해 사람과 사람, 세계와 세계를 잇겠다는 포부도 담고 있다.

    ‘ENHYPEN’은 19일 오전 11시 공식 SNS를 개설하고, 오피셜 로고 트레일러 영상과 함께 멤버들의 첫인사 영상을 공개했다. 멤버들은 “많은 분들께서 사랑해 주신 덕분에 ‘ENHYPEN’이라는 팀으로 데뷔할 수 있게 됐다”며 “응원해 주신 많은 분들께 보답하고 기쁨을 드릴 수 있는 ‘ENHYPEN’이 되겠다”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ENHYPEN’은 차세대 글로벌 아이돌 발굴을 위해 CJ ENM과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지난해 3월 설립한 합작법인 빌리프랩이 탄생시킨 첫 번째 팀으로, 데뷔 전부터 글로벌 팬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았다.

    또한, 글로벌 공식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Weverse)의 ‘아이랜드’ 커뮤니티 가입자 수는 공식 데뷔 전임에도  280만 명을 돌파하는 등 신인으로서는 이례적으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데뷔와 함께 신인상을 휩쓴 방탄소년단, 투모로우바이투게더를 배출한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 아티스트 프로듀싱 노하우와 ‘아이랜드’를 통해 확인된 7인 멤버들의 역량이 더해져 완성될 ‘ENHYPEN’의 데뷔에 글로벌 팬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