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화보

에이핑크 초롱·보미, 발끝에서 느껴지는 세련되고 발랄한 분위기

기사입력 2020.09.16
  • 걸그룹 에이핑크 초롱과 보미가 분위기 있는 가을 패션을 선보였다.

    가수 활동뿐만 아니라 최근 연기와 유튜브 등 다양한 방면에서 활약을 하는 에이핑크 초롱과 보미가 슈즈 브랜드 ‘지니킴(JINNY KIM)’과 2020 FW 시즌 협업을 진행했다.

  • 사진 제공=지니킴
    ▲ 사진 제공=지니킴

    먼저 초롱과 보미는 지니킴 20 FW 시즌 스테디셀러인 ‘마이지니(MY JINNY)’ 컬렉션으로 화보를 완성했다. 초롱은 블랙 셔츠 원피스에 쥬얼 스트랩이 돋보이는 베이지 실크 펌프스를 매치하였으며, 보미는 베이지 셔츠 원피스와 네이비 컬러 실크 펌프스를 매치해 고급스러우면서도 세련된 톤온톤 시밀러 룩을 선보였다. 이들은 펌프스의 컬러 만으로도 다른 느낌의 룩을 완성했으며, 쥬얼 스트랩으로 포인트를 주어 발끝까지 러블리함을 더했다.

  • 사진 제공=지니킴
    ▲ 사진 제공=지니킴

    또 다른 화보에서는 각각 플라워 원피스와 레더 스커트에 컬러만 다른 터틀넥 니트를 매치해 마치 쌍둥이가 연상되는 룩을 완성했다. 여기에 골드& 체인 스트랩의 미들 힐로 쫙 뻗은 각선미를 강조하여 깜찍하면서도 페미닌한 무드를 보여주었다.

    이번 에이핑크 초롱과 보미가 협업한 지니킴의 ‘마이지니(MY JINNY)’ 컬렉션은 플랫, 미들, 펌프스 3종의 굽 높이로 구성했다. 기본 스타일부터 주얼 장식이 있는 스트랩 등 총 6가지 스트랩과 클립으로 여러 가지 무드의 연출이 가능하여 자신만의 스타일을 구현 가능한 슈즈이다.

  • 사진 제공=지니킴
    ▲ 사진 제공=지니킴

    이어서 진행한 개인 화보 컷에서는 지니킴 20FW 신상 스니커즈를 착용해 빼어난 각선미를 선보였다. 초롱은 풍성한 바디감의 어글리 아웃솔과 함께 셔링 디테일이 더해진 스니커즈를 착용했으며, 보미는 글로즈한 보석 장식과 패치 스타일이 포인트인 유니크한 스니커즈를 매치해 러블리하면서도 분위기 있는 화보를 완성했다.

  • 사진 제공=지니킴
    ▲ 사진 제공=지니킴

    한편, 에이핑크 초롱과 보미가 착용한 제품들은 지니킴 공식 온라인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