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셀바스 AI, 의무기록 작성 시간 월 500분 단축 가능한 ‘셀비 메디보이스’ 선보여

기사입력 2020.09.15
자동 의료녹취 솔루션 ‘셀비 메디보이스’
의료진 및 의료기관의 진료 효율성 및 판독 정확성 향상
  • 'KCR 2020' 온라인 전시장 내 셀비 메디보이스/사진제공=셀바스AI
    ▲ 'KCR 2020' 온라인 전시장 내 셀비 메디보이스/사진제공=셀바스AI

    셀바스 AI(대표 곽민철)가 17일부터 19일까지 개최되는 '대한영상의학회 학술대회(KCR 2020)'에 온라인으로 참가한다고 밝혔다. 셀바스 AI는 'KCR 2020' 온라인 부스를 통해 국내 최초 인공지능(AI) 의료녹취 솔루션 ‘셀비 메디보이스(Selvy MediVoice)’를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셀비 메디보이스’는 병원 내 의무기록을 음성으로 쉽고 빠르게 작성할 수 있는 자동 의료녹취 서비스로, 의료진의 발화를 실시간으로 인식하여 자동으로 텍스트로 변환시켜준다. 또한, 딥러닝 기술을 활용해 의료환경에서 사용되는 전문 의학용어들을 인식할 수 있도록 음성 엔진에 적용하여 진료과별로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영상의학과 의료진들은 셀비 메디보이스를 활용해 영상 데이터 판독 소견을 음성으로 실시간 저장하고, 의무기록 저장 및 EMR(Electronic Medical Record), PACS(Picture Archiving and Communication System) 등에도 한 번에 저장할 수 있으며 이를 활용해 병원 내 의무기록이 필요한 판독기록, 차트기록, 진료기록 등 다양한 환경에 맞추어 유연하게 사용 가능하다.

    특히, 이번 'KCR 2020' 기간 중 셀바스 AI는 이벤트를 통해 ‘셀비 메디보이스 클라우드 서비스’를 1개월 무료로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셀비 메디보이스 클라우드 서비스 무료 체험 신청은 셀바스 AI 공식 음성지능 사이트에서 이름, 연락처, 이메일 주소, 소속 병원명만 선택하면 간단하게 신청 가능하다. 무료 체험 신청 시 신청 당일 사용자 계정이 발급되며, 프로그램 다운로드 링크, 사용자 가이드가 제공되고 마이크도 대여할 수 있다.

    현재 셀비 메디보이스 구축형은 세브란스병원 영상의학과, 한림대 동탄성심병원 수술실 및 회진, 제주대병원 영상의학과, 충남대병원 영상의학과, 국립암센터 영상의학과, 강원대병원 영상의학과 등 국내 대형병원 의료진들이 판독, 수술 현장 및 수술 후 회진 시 사용 중이며, 셀비 메디보이스 클라우드 서비스는 편의성은 높고, 비용 부담은 낮아 여러 중소형 병원에서 사용되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셀바스 AI HCI Lab 이항섭 사업대표는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술을 기반으로 개발된 셀비 메디보이스는 높은 인식률과 병원 환경에 최적화된 사용성을 갖추고 있다"고 말하며, "의무기록을 실시간으로 작성할 수 있게 됨으로써 의사 1명당 평균 의무기록지 작성 시간을 월 500분 단축시키는 등 의료진 및 의료기관의 진료 효율성 향상 및 판독 정확성 향상에 도움을 주고 있다"고 밝혔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