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방송

‘출사표’ 나나X박성훈, 첫 키스 이어 비밀장소에서 스킨십 ‘달달함 한도초과’

기사입력 2020.07.30
  • ‘출사표’ 나나와 박성훈의 로맨스가 폭발한다.

    29일 방송된 ‘출사표’ 9회 엔딩에서는 구세라(나나 분)와 서공명(박성훈 분)의 첫 키스가 공개되어 시청자에게 가슴이 두근두근 뛰는 핑크빛 설렘을 선사했다.

    서로를 향한 마음을 깨닫고 직진을 결심한 구세라와 서공명의 로맨스가 이후 어떤 방향으로 흘러갈지, 이들이 일과 사랑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 사진 제공=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프레임미디어
    ▲ 사진 제공=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프레임미디어

    이런 가운데 오늘(30일) ‘출사표’ 제작진은 구세라의 충전소 모습을 담고 있다. 이곳은 원래 구세라만의 비밀장소였다. 구세라가 절친한 친구 권우영(김미수 분)과 장한비(신도현 분)에게도 알려주지 않은 곳이다. 그런데 지금은 구세라와 서공명 두 사람의 비밀장소가 됐다. 서공명이 구세라가 보낸 사진을 보고 몇 시간이나 헤매서 이곳을 찾아냈기 때문이다.

    아무도 없는 둘만의 비밀장소에 있기 때문일까. 아니면 이제 막 사랑을 시작한 달달한 커플이기 때문일까. 사진 속 구세라와 서공명은 벤치에 나란히 앉아 행복한 미소를 지으며 서로를 바라보고 있다. 그러다 서서히 서로에게 다가가고, 쪽하고 달콤한 입맞춤까지 하고 있다. 어둠 속 반짝이는 조명 불빛과 어우러진 두 사람의 모습이 그림처럼 예쁘고 사랑스럽다.

    이와 관련 ‘출사표’ 제작진은 “오늘 방송하는 ‘출사표’ 10회에서는 구세라와 서공명의 로맨스가 본격적으로 폭발한다. 서로의 마음에 확신이 생긴 두 사람이 일은 물론 사랑도 함께 하며 환상의 케미를 자랑할 것이다. 나나, 박성훈 두 배우는 언제나 그렇듯 완벽한 호흡과 찰떡같은 표현력으로 그려냈다. ‘출사표’ 속 두 사람의 로맨스를 보면 시청자 여러분도 사랑에 빠지고 싶을 것이다.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아찔한 첫 키스 엔딩에 이어 달콤한 입맞춤까지. 달달함 한도 초과를 예고한 구세라와 서공명의 귀여운 로맨스는 30일 목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하는 KBS 2TV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 10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