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종합] 러시아 선박 관련 확진자 13명 추가…7월 29일 ‘코로나19’ 발생 현황

기사입력 2020.07.29
  • 부산항에 정박한 러시아 원양어선(PETR1호, 7월 8일 입항) 관련 코로나19 확진자가 13명 추가 발생했다.

    29일 0시 기준 신규 발생한 해외유입 확진자 중 추정 유입국가가 러시아인 13명 중 12명은 지난 7월 24일 확진자 32명이 확인된 러시아 선박(PETR1호)에서 추가 확진된 선원으로, 현재까지 PETR1호 관련 해외 발생 누적 확진자는 총 44명이다.

    또한, 국내 지역 발생 확진자 중 PETR1호 관련 선박 수리공 1명이 추가 확진되어 지역사회 누적 확진자는 총 11명(수리공 9명, 동거인·가족 2명)이 되었다.

  •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이하 중대본)는 7월 29일 0시 현재, 신규 확진자가 총 48명(지역사회 14명, 해외유입 34명) 발생해 총 누적 확진자 수는 14,251명(해외유입 2,363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격리 해제자는 62명으로 총 13,069명(91.7%)이 격리 해제되어, 현재 882명이 격리 중이다. 사망자는 0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300명(치명률 2.11%)이다.

  • 7월 29일(12시 기준) 국내 주요 발생 현황은 다음과 같다.

    서울 종로구 신명투자와 관련해 2명이 추가 확진되어 누적 확진자는 총 12명(지표환자 1명, 지인 등 5명, 신명투자 관련 6명)이다.

    서울시청 확진자와 관련해 접촉자 32명(자가격리 17명 포함) 전원 음성이었으며, 11층 근무자 164명 중 51명 음성(나머지 진행 중), 11층 수시방문자 중 검사 희망자 163명에 대해서 선제 검사가 진행 중이다.

  • 7월 29일 0시 기준, 해외 유입 확진자는 34명으로 검역단계에서 21명이 확인되었고, 입국 후 지역사회에서 자가격리 중에 13명이 확인되었다. 이 중 내국인이 12명, 외국인은 22명이다.

    해외 유입 확진자 34명의 추정 유입 국가는 아메리카 8명(미국 8명), 유럽 1명(프랑스 1명), 중국 외 아시아 25명(러시아 13명, 우즈베키스탄 7명, 카자흐스탄 2명, 인도 1명, 이라크 1명, 필리핀 1명)이다.

  • 시도별 확진 환자 현황(7.29. 00시 기준, 1.3 이후 누계) /이미지=질병관리본부
    ▲ 시도별 확진 환자 현황(7.29. 00시 기준, 1.3 이후 누계) /이미지=질병관리본부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