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테스트웍스, NIA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 사업’ 공모에서 과제 수주

기사입력 2020.07.01
수어 인식 AI 서비스 개발에 활용 가능한 수어 영상 데이터셋 구축
AI를 활용한 청각장애인의 접근성 향상 통해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
  • 테스트웍스 윤석원 대표/사진제공=테스트웍스
    ▲ 테스트웍스 윤석원 대표/사진제공=테스트웍스

    테스트웍스(대표 윤석원)가 한국정보화진흥원(NIA, 원장 문용식)에서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 ‘수어 영상 AI데이터’ 과제 수행을 위한 주관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한국정보화진흥원은 민간의 인공지능(AI) 기술 연구개발 촉진 및 AI 산업 육성을 위한 데이터 구축 및 확보를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공모를 진행해 왔다. 국내 기업들은 AI 학습용 데이터를 자체 구축하기에 많은 시간과 비용이 소요되고 원천 데이터 확보의 어려움이 있다. 이에 한국정보화진흥원은 양질의 AI 데이터를 대규모로 구축하고 민간이 참여하는 선순환 생태계 조성을 확대하기 위해 이번 사업을 추진해왔다.

    이번 공모에서 '수어 영상 AI 데이터' 과제를 수주한 테스트웍스는 지난 2016년부터 자율주행차에 탑재되는 객체인식 AI 개발을 위한 학습용 데이터셋 구축, SKT 시각장애인을 위한 AI 학습용 데이터셋 (KVQA) 구축, NIA 인도보행영상 데이터셋 구축, NIA 멀티모달(multi-modal) 데이터셋 구축 등 다양한 데이터셋 구축 프로젝트 및 컨설팅을 수행하며 양질의 데이터셋 구축을 위한 노하우를 쌓아온 AI 데이터셋 구축 전문 기업이다.

    테스트웍스는 지정공모 과제 중 ‘수어 영상 AI데이터’ 분야의 주관기관으로서, 수어 및 농문화에 높은 이해도를 갖추고 있는 관련 기업 및 기관들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했다. 컨소시엄 참여기관인 카이스트 RCV Lab, 나사렛대학교, 이큐포올, 한국농아인협회와 실무협의체를 구성하여 성공적인 과제 수행을 위해 긴밀하게 협력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수어 인식 AI 서비스를 개발하여 상품화 방안을 제안할 계획이다.

    아울러, 테스트웍스는 한국 수어의 언어학적 특성 및 AI 데이터의 품질을 고려하여, 수어 영상 데이터셋 공정 설계 및 검증, 성능 고도화 작업을 진행한다. 이를 기반으로 테스트웍스는 청각 장애인의 접근성 향상을 위해 공공 시설의 키오스크나 안내 센터, 영상 지도 서비스, 교통 및 택시 서비스에 적용할 수 있는 안내 어플리케이션의 시범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이를 통해 사회 취약 계층의 디지털 접근성 강화와 사회적 기업인 테스트웍스의 고용 창출 모델을 적극 참고하여, 궁극적으로는 취약 계층의 고용률을 높여 사회적 가치 창출과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테스트웍스 윤석원 대표는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의 인공지능 데이터 생태계 조성의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는 대규모 수어 영상 AI 데이터셋 구축을 위해, 사용하기 편리한 오픈형 AI 저작 도구를 개발하고, 표준 데이터셋 구축 가이드 제공, AI 서비스 모델을 개발하고 공개할 계획이다"라고 말하며, "수어 영상 AI 데이터를 활용한 서비스를 보다 폭넓게 확대하기 위해 공공 및 민간 수요처를 확보하여, 궁극적으로는 사회 취약 계층의 디지털 접근성을 강화하여 지속 가능한 일자리 창출을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테스트웍스 AI사업부 금효영 본부장은 "테스트웍스는 수어 관련 서비스를 이미 제공하는 있는 유관 기관들과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NIA의 ‘수어 영상 AI 데이터셋’ 구축 사업을 진행함으로써, 향후 고품질 수어 영상 AI 데이터를 활용한 서비스 및 상품 개발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