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포멀함은 물론 편안한 착용감까지 갖춘 여름 데일리 수트

기사입력 2020.05.22
  • 일상과 여가 생활의 경계가 모호해지면서 국내 정장 시장에도 변화가 일고 있다. 수트 특유의 세련된 스타일은 물론 활동성까지 갖춰 일상복으로 착용 가능한 상품을 패션업계가 앞다퉈 선보이고 있다.

    세정의 남성 타운 캐주얼 브랜드 인디안(INDIAN)의 ‘올인원 셋업 시리즈’는 가벼운 무게로 자유로운 활동이 가능하고 통기성이 우수해 더운 여름에도 편하게 입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 사진 제공=웰메이드
    ▲ 사진 제공=웰메이드

    먼저 ‘경량 나일론 뱀부 셋업’은 대나무에서 추출한 소재를 사용해 청량한 터치감이 특징이다. 주름이 없는 원턱 디자인의 팬츠와 무채색 이너웨어를 함께 착용하면 젠틀한 매력의 수트 패션이 완성된다. ‘입체 멜란지 경량 에어홀 셋업’은 에어홀 원단으로 바람이 잘 통해 날씨가 더워지는 늦봄부터 여름철 패션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입체적인 멜란지 프린트가 세련미를 배가시킨다. 슬림핏 스타일의 ‘쿨 코튼 N/C 스판 셋업’은 모시와 유사한 쿨 코튼 소재 특유의 산뜻함과 가벼움이 장점이다. 베이지, 블루, 페일 카키 등 3가지 컬러로 출시되어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 삼성물산 패션 부문은 `세상에서 가장 가벼운 수트`라는 별명을 가진 `라이티스트 수트’를 출시했다. 얇고 고급스러운 이태리 울 실크 혼방 소재에 안감·부자재 등을 최소화해 무게를 줄인 것이 특징이다. 무더운 날씨에 격식을 갖춘 수트를 입고 일해야 하는 직장인뿐 아니라 한여름 결혼식을 앞둔 예비 신랑 고객을 겨냥했다.

    LF 마에스트로는 `컴포트 셋업’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어깨 패드와 내부 부자재를 최소화해 불편함을 없애고 부드러운 실루엣을 살렸다. 또한 신축성과 경량성이 뛰어난 폴리에스테르 계통 고급 합성소재를 사용해 오랜 시간 입어도 답답하지 않고, 쿨링 기능성 원단으로 닿는 순간 시원함을 느낄 수 있다.

    코오롱FnC 브렌우드는 활동성을 강조한 `액션 수트`를 선보였다. 액션수트는 특허받은 `액션 밴드`를 적용해 편안하면서도 실루엣은 살리는 기능성 의류이다. 움직임이 많은 어깨 부분에는 스트레치 메쉬를, 등판과 소매 전체에는 스트레치 안감을 적용해 활동성과 통기성을 극대화했다. 하의에는 허리 조절 후크로 고급스러운 외관에 실용성까지 갖췄다.

  • 사진 제공=프로젝트엠
    ▲ 사진 제공=프로젝트엠

    신성통상의 리파인드 캐주얼 브랜드 프로젝트엠(PROJECT M)은 자연스럽고 편안한 미니멀한 감성의 여름 셋업 수트를 선보였다. 이너에 따라 캐주얼 무드부터 포멀한 룩까지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며 섬유 표면의 요철감으로 뛰어난 통기성과 함께 스트레치 원단을 사용해 편안한 착용감이 특징이다. 또한, 팬츠 스타일도 슬림핏과 세미 와이드 핏, 크롭 기장의 테이퍼드 핏 등 3가지로 구성되어 선택의 폭을 넓혔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