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슈퍼셀, ‘클래시 로얄 리그 이스트’ 파이널 진행...“클래시 로얄 아시아 최강 팀 결정”

기사입력 2020.05.22
아시아 지역 최고의 팀을 가리는 e스포츠 리그
중국의 ‘W.EDGM,’ 뛰어난 실력 선보이며 결승 진출 확정
한국의 ‘X-Bow Master’ 선수, ‘FAV gaming’에서 에이스로 맹활약 중
한국 유튜브 채널 통해 준결승 및 결승전 경기 실시간으로 시청 가능
  • 슈퍼셀이 오는 ‘클래시 로얄’의 공식 e스포츠 리그인 ‘클래시 로얄 리그 이스트’의 최강 팀을 가리는 파이널 경기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아시아·중국 통합 리그로 운영된 ‘클래시 로얄 리그 이스트’는 지난 4월 5일 정규 시즌을 시작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모든 경기를 온라인으로 치르는 ‘스페셜 시즌’을 진행하며 5월 9일부터 플레이오프에 돌입, 오는 5월 23일에 준결승 및 결승전이 펼쳐질 예정이다.

    한국 대표로 출전한 ‘Team Timing(구 DragonX)’은 정규 시즌에서 2승 5패의 다소 아쉬운 팀 성적을 거두며 7위로 4주차 경기를 마쳤으며, ‘Haul’이 코치로 활약하고 ‘Line’, ‘Blizzard’, ‘Geralt’, ‘One Crown’ 등 한국의 실력 있는 선수들로 전체 팀이 결성된 홍콩(중국)의 ‘Talon’은 3승 4패를 기록하며 5위로 정규 시즌을 마무리했다.

    더블 엘리미네이션 형식으로 진행된 플레이오프는 승자조에 포함된 ‘W.EDGM’, ‘TTG’, ‘KIX Team’, ‘FAV gaming’이 파이널 진출권 획득을 위해 막상막하의 접전을 펼쳤으며, ‘Team Timing’ 및 ‘Talon’, ‘PONOS’, ‘Nova Esports’ 팀 또한 패자조 탈출을 위해 전력을 다했다.

    그 결과, 정규 시즌에서 5승 2패로 1위를 달리던 중국의 ‘W.EDGM’이 플레이오프 승자조에서도 ‘FAV gaming’과 ‘KIX Team’을 상대로 모두 3:2로 승리하며 결승 진출을 확정 지었다. ‘W.EDGM’에게 아쉽게 패배한 ‘FAV gaming’과 ‘KIX Team’은 오는 23일 진행되는 준결승전에서 맞붙는다.

    특히, ‘FAV gaming’에 ‘2017 크라운 챔피언십 코리아’의 우승자이자 ‘DragonX(현 Team Timing)’를  ‘2018 클래시 로얄 리그 아시아 시즌 2’ 우승으로 이끌고 ‘2018 클래시 로얄 리그 월드 파이널’ 진출의 주역인 한국의 스타 플레이어 ‘X-Bow Master(대형석궁장인)’가 활약하고 있어 명경기가 예상된다.

    이번 클래시 로얄 리그 이스트는 선수들의 긴장감 넘치는 전략적인 플레이가 관전 포인트였으며, 이와 함께 이변이 연출되기도 했다. ‘2018 클래시 로얄 리그 월드 파이널’ 초대 챔피언 팀이자 클래시 로얄 역사상 최고의 커리어를 자랑해온 중국의 ‘Nova Esports’는 정규 시즌에서 2승 5패의 저조한 성적으로 8위를 기록했으며, 핵심 플레이어인 ‘Lciop’도 실력 발휘를 하지 못해 플레이오프 1주차 패자조 대결에서 ‘Talon’에게 0:3 완패를 당했다.

    한편, 준결승 및 결승전 경기는 오는 23일 토요일 각각 오후 6시와 8시에 진행되며, 클래시 로얄 리그 이스트 한국 유튜브 채널에서 실시간으로 시청 가능하다.

관련뉴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