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인 랭킹

보호 본능 일으키는 울리고 싶은 남자 연예인 3위 박보검, 2위 차은우… 1위는?

기사입력 2020.05.05
커뮤니티 포털사이트인 디시인사이드와 AI 어플리케이션 그룹마이셀럽스가 운영 중인 익사이팅 디시에서 '보호 본능 일으키는 울리고 싶은 남자 연예인'이라는 주제로 진행한 온라인 투표 결과를 살펴보자.
  • 사진 출처=각 스타의 공식 홈페이지
    ▲ 사진 출처=각 스타의 공식 홈페이지

    보호 본능을 일으키는 울리고 싶은 남자 연예인 1위는 방탄소년단 '진'이 뽑혔다. 방탄소년단에서 맏형이자 서브 보컬을 맡은 진은 감수성이 풍부한 고운 음색을 지녀 BTS의 곡을 더욱 풍성하고 호소력 있도록 표현한다. 그는 다양한 매력 중 '잘 생기다' 56%, '다정다감' 31%, '감성적' 10%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2위에 오른 아스트로 멤버 겸 배우 '차은우'의 매력 순위는 '다정다감' 59%, '잘 생기다' 21%, '해맑은' 13% 순으로 높은 지지를 받았다.

    이외에도 박보검, 정해인, 임시완, 정국 순으로 보호 본능을 일으키는 울리고 싶은 남자 스타에 이름을 올렸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