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계동향

엔씨소프트, 코로나19 대응 전 직원 유급 휴무 6일까지 연장

기사입력 2020.03.02
특별 휴무 이후에도 2주간 전사 순환 재택 근무
  • 엔씨소프트 로고/사진제공=엔씨소프트
    ▲ 엔씨소프트 로고/사진제공=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전 직원 유급 휴가를 나흘 더 연장한다.

    엔씨소프트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직원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전사 유급 특별 휴무를 3월 6일까지 연장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엔씨소프트는 애초에 2월 27일부터 3월 2일까지 사흘동안 전 직원 특별 휴무를 결정했으나, 이번 주가 코로나19 지역 감염 확산 방지에 매우 중요한 시기인만큼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하고자 이러한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 엔씨소프트 판교 R&D센터 전경/사진제공=엔씨소프트
    ▲ 엔씨소프트 판교 R&D센터 전경/사진제공=엔씨소프트

    또한, 특별 휴무 이후인 3월 9일부터는 2주간 재택근무를 실시할 예정이다. 기간은 3월 20일까지이며, 부서별 인원의 50%가 순환 근무하는 방식이다. 각 조직 단위별로 근무 인원을 A조와 B조로 편성해, 50%는 출근하고 50%는 재택근무를 하게 된다.

    한편, 엔씨소프트는 이번 코로나19 방역 및 피해 복구 등을 위해 성금 20억 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하기도 했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