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여행

라스베이거스 여행, 완벽한 연말을 위한 ‘라스베이거스 홀리데이 여행’

기사입력 2019.12.02
  • 사진제공=라스베이거스 관광청
    ▲ 사진제공=라스베이거스 관광청

    올해도 어느 덧 달력이 한 장 밖에 남지 않았다. 광장에는 대형 크리스마스트리가 설치되어 사람들의 눈길을 끌면서 인증샷을 유도하고 있으며, 길거리에서는 크리스마스 캐롤이 종종 흘러나오는 것을 들을 수 있다. 만약, 국내가 아닌 해외에서 올 겨울 연말을 보낸다면 좀더 특별하게 한 해를 보내고 새해를 맞이할 수 있을 것이다.

    라스베이거스 관광청에서는 연말 분위기를 온전하게 만끽 할 수 있는 ‘라스베이거스 홀리데이 여행’ 일정을 추천한다.

    코스모폴리탄에 위치한 아이스링크장을 비롯, 시저스 팰리스의 뷔페 프로모션, 태양의 서커스 공연, 새롭게 오픈한 칵테일 가든에서 즐기는 연말 파티 등 홀리데이 시즌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라스베이거스 데이 투어 일정을 선택할 수 있다.

    코스모폴리탄 호텔 아이스링크장(Ice Rink at Cosmopolitan)
  • 사진제공=라스베이거스 관광청
    ▲ 사진제공=라스베이거스 관광청

    매년 홀리데이 시즌이 오면 코스모폴리탄 호텔 4층에 위치한 야외 수영장이 로맨틱한 아이스링크 장으로 탈바꿈한다. <USA 투데이> 선정 북미 최고의 아이스링크 장 TOP 10에 선정 될 만큼 독보적인 분위기와 서비스를 자랑하며, 이용객들은 모닥불이 피워진 아이스링크에서 스케이트 체험은 물론 각종 칵테일을 맛볼 수 있는 스낵 바를 이용할 수 있다. 이용 금액은 성인 $25로, 스케이트 렌탈 비용 포함되어 있다. 운영 기간은 11월 20일부터 내년 1월 5일까지이다.

    바카날 뷔페(Bacchanal Buffet at Caesars Palace)
  • 사진제공=라스베이거스 관광청
    ▲ 사진제공=라스베이거스 관광청

    라스베이거스 3대 뷔페 중 하나로 꼽히는 시저스 팰리스 호텔의 바카날 뷔페에서는 500종이 넘는 음식을 맛볼 수 있다. 세계 각국의 다양한 요리와 화려한 디저트 코너는 관광객들의 입맛을 사로잡는다.

    매일 저녁 10시까지 운영되며 이용 금액은 저녁 타임 기준 성인 $54.99부터 시작한다. 11월 28일부터 12월 1일까지는 추수감사절 프로모션이 진행되며 자세한 내용은 공식 웹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하다.

    태양의 서커스 런(R.U.N by Cirque du Soleil)
  • 사진제공=라스베이거스 관광청
    ▲ 사진제공=라스베이거스 관광청

    저녁 식사 이후에는 라스베이거스의 유명한 엔터테인먼트 쇼, 태양의 서커스의 '런(R.U.N)' 관람을 추천한다. 지난 14일 최초 공개된 '런'은 태양의 서커스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스릴러 콘셉트의 작품으로, 첫 무대를 선보임과 동시에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티켓가격은 성인 $59부터 시작하며,매주 수요일부터 일요일까지오후 7시와 9시30분, 두 차례 공연을 진행한다.

    밴더펌프 칵테일 가든(Vanderpump Cocktail Garden)
  • 사진제공=라스베이거스 관광청
    ▲ 사진제공=라스베이거스 관광청

    ‘영국의 백종원’이라 불리는 리사 밴더펌프가 지난 4월 시저스 팰리스 호텔에 밴더펌프 칵테일 가든을 오픈했다. 밴더펌프 칵테일 가든은 수풀이 우거진 정원을 그대로 옮겨놓은 듯 한 플랜테리어로 최근 인스타그램 성지로 급부상했다.

    특히, ‘해피엔딩’이라 불리는 디저트 코스와 다양한 칵테일의 페어링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12월 31일 오후 10시에는 새해맞이 파티가 열리며, 입장권은 성인 1인당 $250부터 시작한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