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여행

늦가을 제주도 가볼만 한 곳…억새 만발 ‘9.81파크’과 동백꽃 물드는 ‘카멜리아 힐’

기사입력 2019.11.19
  • 늦가을 제주도로 여행을 간다면 9.81파크에서 카트 레이싱을 즐기고, 카멜리아 힐에서 동백꽃 구경도 해보는 건 어떨까? 스마트 테마파크 전문 기업 ‘모노리스’가 늦가을 제주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을 위해 ‘꽃보고탄다’ 패키지를 출시했다.

    ‘꽃보고탄다’ 패키지는 제주 대표 가을 억새 명소로 떠오르는 국내 최초 그래비티 레이싱 테마파크 ‘9.81파크’와 겨울 동백꽃 명소 ‘카멜리아 힐’을 함께 이용할 수 있도록 마련한 상품이다.

  • ‘9.81파크’에서는 억새가 활짝 핀 새별오름과 한라산을 배경으로 탁 트인 바다와 청정 비양도를 마주하며 레이싱을 즐길 수 있다. 중력가속도만을 이용해 무동력 레이싱을 즐기다 보면 멀리 서쪽 바다까지 탁 트인 제주의 아름다운 늦가을 풍광이 한눈에 들어온다. 해질 무렵에는 석양에 물든 억새 물결과 노을 지는 제주 앞바다를 그래비티 카트와 함께 만끽할 수 있다.

    또한, 카트와 트랙에 다수의 센서와 영상장비가 설치돼 있어, 실시간으로 고객의 레이싱 데이터를 처리한 후 ‘9.81파크’ 앱을 통해 개인별 레이싱 영상을 제공한다. 최근 SNS상에서 이를 공유하는 놀이 문화가 확산되고 있다.

    ‘카멜리아 힐’은 동양에서 가장 큰 동백 수목원으로 6만여평의 부지를 붉게 물들이고 있는 동백꽃을 즐길 수 있다. 연인과 함께하는 로맨틱 제주여행 대표 코스로 가을부터 봄까지 시기를 달리해 피는 80개국 500여 품종의 동백나무 6천여 그루가 아름다운 장관을 선사한다.

    ‘9.81파크’와 ‘카멜리아 힐’을 특별 할인 가격에 함께 즐길 수 있는 이번 패키지는 ‘꽃보고탄다’, ‘꽃보고탄다+’ 두 가지로 구성됐다. ‘꽃보고탄다’는 ‘9.81파크’의 그래비티 레이싱을 체험할 수 있는 ‘RACE 981’ 1회 체험권과  ‘카멜리아 힐’ 입장권을 결합한 상품으로 가격은 19,500원(정상가 26,000원)이다. ‘꽃보고탄다+’는 ‘RACE981’ 2회 체험권에 9.81파크의 실내 체험형 게임존 ‘LAB981’  3회 체험권, ‘카멜리아 힐’ 입장권을 결합한 상품으로 가격은 37,000원(정상가 53,500원)이다. 두 상품 모두 ‘9.81파크’ 앱과 위메프에서 오는 12월 31일까지 구매할 수 있다.

    9.81파크는 뚜벅이 여행족들을 위해 ‘9.81파크’와 ‘카멜리아 힐’을 이동할 수 있는 셔틀버스를 1일 왕복 1회 운행하며, 셔틀버스 이용객에게는 특별 기념품도 증정한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