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여름 맞아 특수’를 기대하는 오뚜기 한정판 신제품

기사입력 2019.05.17
  • 5월부터 때 이른 더위가 기승을 부르면서 여름을 날려버릴 별미를 찾는 손길이 분주하다. 여름에 떠오르는 메뉴는 시원한 국수다. 이에 오뚜기가 내놓은 신제품 비빔면인 ‘미역초 비빔면’과 ‘와사비 진짜쫄면’이 시장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 오뚜기 진짜쫄면과 여름 신제품 와사비 진짜쫄면 / 사진 = 오뚜기 제공
    ▲ 오뚜기 진짜쫄면과 여름 신제품 와사비 진짜쫄면 / 사진 = 오뚜기 제공
    미역초 비빔면은 쇠고기 미역국 라면에 이은 미역라면 시리즈다. 미역라면에 대한 인기가 늘면서 비빔면 형태로 다시 출시됐고, 와사비 진짜쫄면은 지난해 여름철 쫄면 시장을 이끌었던 후속작으로 이번 해에는 더욱 업그레이드한 버전이다. 

    오뚜기는 두 제품을 통해 여름철 면 시장의 선점을 노리고 있다. 무더위가 본격적으로 시작되게 되면 시원한 면을 찾는 수요가 늘어난다. 오뚜기가 준비한 면의 반응은 어떨지 관심이 모아진다. 
  • 사진 = 오뚜기 제공
    ▲ 사진 = 오뚜기 제공
    또한, 오뚜기는 스타트업과의 콜라보레이션으로 적극적인 투자를 이끌며 국민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함영준 오뚜기 회장은 “땀 흘려 번 돈이 아니면 벌지 말라”며 스타트업 대표들과 잇따라 만난 자리에서 덕담을 나누고 있다. 

    기존에 가지고 있던 오뚜기라는 브랜드를 더욱 친근하게 소비자에게 다가가게 만들겠다는 게 오뚜기의 앞으로의 목표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