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새 토일드라마 '자백' 이준호 유재명 둘러 싼, 변호사 사무실과 경찰서간 인물관계도

기사입력 2019.03.16
3월 23일(토) 첫 방송
  • 드라마 '자백' 인물관계도/사진제공= tvN
    ▲ 드라마 '자백' 인물관계도/사진제공= tvN
    tvN 새 토일드라마 '자백'이 이준호와 유재명을 둘러싼 변호사 사무실과 경찰서간의 인물 관계도를 공개했다. 

    오는 3월 23일(토)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토일드라마 ‘자백’(연출 김철규 윤현기/극본 임희철/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에이스팩토리) 측이 첫 번째 인물관계도다. ‘자백’은 한번 판결이 확정된 사건은 다시 다룰 수 없는 일사부재리의 원칙, 그 법의 테두리에 가려진 진실을 쫓는 자들을 그린 법정수사물이다. ‘칸의 남자’ 김철규 감독의 신작이자 ‘시그널’, ‘비밀의 숲’으로 이어지는 tvN표 웰메이드 장르물이다. 

    극중 최도현(이준호 분)은 사형수 아버지 최필수(최광일 분)를 구하기 위해 변호사가 된 인물이다. 

  • ▲ [티저영상] '자백' 야심한 밤, 이준호X신현빈X남기애가 집합한 이유는?!
    이 가운데 공개된 인물관계도 속 변호사 최도현을 둘러싼 관계들이 흥미롭다. 먼저 도현과 하유리(신현빈 분)는 절친 사이로, 전직 기자이자 현직 크리에이터인 유리가 도현의 사무실에 함께 있고, 사무보조 진여사(남기애 분)는 도현에게 도움을 주는 존재로 보여진다. 이에 도현-유리-진여사가 선보일 색다른 케미도 기대되는 부분. 

    한편 기춘호(유재명 분)는 은서 경찰서에서 서근표(정희태 분), 이형찬(장재호 분), 김대석(전두현 분)과 함께 팀을 이루고 있다. 이에 은서 경찰서 강력팀이 선보일 끈끈한 팀워크가 기대된다. 

    이 밖에도 아직 화살표가 이어지지 않은 추명근(문성근 분), 오회장(송영창 분), 황비서(최대훈 분), 로펌 대표(유성주 분), 제니송(김정화 분), 박시강(김영훈 분)도 극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라고.

    tvN 장르물 흥행 계보를 이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새 토일드라마 '자백'은 오는 3월 23일(토) 밤 9시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