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박봄 "안 좋은 여론? 노력할 테니 좋아해 주셨으면"…'정면돌파' 통할까(종합)

기사입력 2019.03.13
  • 박봄 컴백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 박봄 컴백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박봄이 컴백을 선언했다. 무려 8년이라는 긴 공백기 끝에 나오게 된 솔로 앨범이다. 스스로 당당했기에 가능한 컴백이겠지만, 그를 향한 여론은 여전히 좋지 않다. 이에 박봄은 노력하겠다고 밝히며, 안 좋은 여론에 정면돌파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13일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는 박봄의 솔로 싱글 앨범 'Spring(봄)'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박봄의 이번 앨범은 지난 2011년 4월 발매한 솔로 싱글 앨범 'DON'T CRY' 이후 약 8년 만에 발매하게 된 솔로 앨범이자, 새로운 소속사에서 발표하게 된 첫 정식 신보다.

    오랜만에 무대에 오른 박봄은 "이게 정말인가 싶고, 너무 떨리고 설렌다"라며 "무대가 정말 그리웠다. 팬들이 오랫동안 저를 기다려 주셨는데, 그만큼 제가 더 열심히 하는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라고 컴백 소감을 밝혔다.

  • 박봄의 새 앨범에는 타이틀곡 '봄'을 비롯해 박봄 특유의 독보적인 음색과 보컬이 돋보이는 '내 연인', '창피해' 등 3곡이 수록된다. 박봄은 "추운 겨울이 지나고, 따뜻한 봄으로 여러분들께 다가가고 싶은 마음을 담았다"고 앨범을 소개했다.

    타이틀곡 '봄'은 팝 기반의 그루브한 사운드와, 박봄의 리드미컬한 가창법이 돋보이는 곡으로, 봄이라는 비유적 표현을 통해 많은 메시지를 담았다. 박봄은 "좀 더 여성스러운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노력했고, 제 마음이 노래를 통해 전달될 수 있게 하려고 노력했다"고 중점을 둔 부분을 밝히며, "차트에서 꼭 1등을 했으면 좋겠다. 1등을 한다면 팬들에게 간식차를 역조공하거나, 어쿠스틱 버전으로 노래해 보여드리고 싶다"는 바람을 덧붙였다.

    특히 이번 신곡은 히트메이커 용감한 형제가 프로듀싱을 맡았으며, 과거 2NE1으로 함께 활동했던 산다라박이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이에 박봄은 "용감한 형제는 걱정할 것 없고 화이팅하라고 말했고, 다라와 가족들, 친구들이 기죽지 말고, 화이팅하라고 많이 응원을 해줬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 오랜만의 컴백인 만큼, 그간 근황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박봄은 "음악도 듣고, 드라마와 영화를 보면서 지냈다"며 "무대의 감을 잃지 않기 위해 음악 프로그램을 시청했고, 음원 사이트에 올라오는 음악들을 빼놓지 않고 들으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오랜 공백 동안 가장 무대에 서고 싶었던 순간은 항상 그랬던 것 같다. 후배들이 열심히 하는 것을 보면 저희 그룹도 생각이 나고 그런다. 후배들이 정말 예쁘고, 늘씬하고 춤도 잘추고 그렇더라"라며 "특히 블랙핑크가 예쁘고 노래도 잘하는 것 같다"고 이전 소속사 후배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박봄이 속했던 그룹 2NE1은 지난 2009년 데뷔, 7주년을 맞이하는 시점인 2016년에 해체하게 됐다. 만약 그대로 그룹이 존속됐을 경우, 올해 10주년을 맞이하게 되는 상황이었다. 이에 대해 박봄은 "지금 다들 각자 활발히 활동을 하고 있는데, 기회가 주어진다면 다시 모였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 이날 박봄은 과거 논란이 된 '마약 밀반입'과 관련해서도 솔직히 언급했다. 박봄은 "혐의가 없다고 생각한다"며 "더 이상 조사가 진행되지 않았던 일이다. 해외에서 치료 목적으로, 처방전을 받아 복용했다. 국내의 법을 몰라 물의를 일으켰던 점은 죄송하다"고 사과를 전했다.

    스스로는 억울할 법도 하고, 분명한 해명을 했음에도 활동에 제약이 걸리는 상황에 답답함도 느꼈을 터. 하지만 여전히 그를 향한 여론은 '의심의 눈초리'를 거두지 못했다. 이러한 상황에서 굳이 '쇼케이스' 형태로 자신의 컴백을 알리는 이유가 궁금했다. 박봄은 "제 생각을, 제 앨범이 발매됐다는 것을 알리고 싶었고, 의견도 말해보고 싶었다"며 "특히 해외 팬들에게도 알리고 싶었다. 좋지 않은 여론이지만, 제가 더 노력해서 저를 많이 좋아해 주셨으면 좋겠다. 여론을 좋게 하도록 더 노력하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박봄은 오늘(13일) 저녁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앨범 'Spring'의 전곡 음원을 공개한다. 박봄은 14일(목)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 신곡 '봄'의 무대를 방송 최초로 선사할 예정이다.

최신뉴스